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속보] '계곡살인' 이은해·조현수 기소…직접살인죄 적용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