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에서 외국인 선원 1명이 바다로 추락해 실종되면서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제주 해상서 조업 중 인도네시아 선원 추락해 실종

18일 제주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48분께 제주시 우도면 남동쪽 약 22㎞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여수 선적 외끌이 저인망 어선 A호(65t·승선원 8명)에서 인도네시아 국적 선원 B씨가 투망 작업 중 바다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B씨는 바다로 추락한 후 실종된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함정과 헬기를 급파해 실종자 수색을 벌이고 있다.

또 해군과 사고 해역 주변에 있던 선박에 구조 협조를 요청했다.

dragon.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