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서철모(앞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 화성시장은 2일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에 참석해 나눔 문화 확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화성시 제공






경기 화성시는 시대회의실에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화성추진단 발대식 및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발표했다.

제막식 행사에는 서철모 화성시장,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최은숙 사무처장을 비롯한 추진단원 및 주요기부자 등이 참석했다.

희망 2022 나눔캠페인 화성추진단은 지역 내 오피니언리더 30여 명으로 구성된 추진 위원회를 구성하고 모금 활동은 물론 화성시민들에게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할 예정이다.

또 시청 로비에 설치되는 사랑의 온도탑은 2022년 목표금액을 9억원으로 책정하고, 목표금액의 1%900만원의 성금이 모일 때마다 온도가 1도씩 올라가게 된다.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첫 날인 이날 박성권 화성상공회의소 회장이 2억원을 기부했다. 이어 김도성 농협화성지부장도 1000만원의 후원금을 기부했다.

이 밖에도 장주익 수원오산축산업협동조합장이 10백미 400, 이상진 한국지역난방공사화성지사이 온누리상품권 2000만원과 후원금 1000만원, 이정국 삼남개발 주식회사 전무 등이 후원금 2천만원을 기부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그 어느 해 보다 어려운 시기이지만 시민여러분의 작은 정성이 올 겨울 모든 이들에게 큰 힘이 되고 희망이 될 것이라며 시민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2021년 사랑의 온도탑은 149(104,192만원)를 기록했으며 모아진 성금은 관내 취약계층과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됐다.화성=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