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는 '가치소비' 트렌드를 고려해 친환경 생필품 판매를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우선 멀티탭 제품 포장재를 기존보다 50% 이상 줄여 재활용이 편리하게 했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음료 28종은 라벨에 절취선을 넣고 수분리성 접착제를 사용해 쉽게 분리되도록 만들었다.

또 별도 라벨을 붙이지 않아 재활용이 쉬운 무라벨 페트병 제품을 확대하고, 우유팩을 재활용한 원료로 만든 화장지도 출시했다.

홈플러스는 앞으로도 상품 개발 단계에서부터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친환경 포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홈플러스, 우유팩 재활용 화장지 등 친환경 생필품 판매 확대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