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는 정부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에 따라 코로나19 '일상 회복 추진단'과 '일상회복 범도민 지원위원회'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제주도, 코로나19 일상회복 추진단·지원위 운영

제주도 코로나19 일상 회복 추진단은 경제민생·문화관광·사회안전·방역의료 등 4개 분야에서 제주형 단계적 일상 회복 과제를 발굴하고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침체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활동을 전개한다.

이와 함께 도는 코로나19 일상회복 범도민 지원위원회를 병행 운영해 일상회복을 위한 역량을 모을 예정이다.

지원위원회는 경제민생·문화관광·사회안전·방역의료 등 4개 분야별로 소위원회를 구성회 일상 회복을 위한 시책 과제를 발굴하고 자문하는 역할을 한다.

구만섭 도지사 권한대행은 "도민의 소중한 일상을 회복시키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실질적 대책 마련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