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 남욱 변호사. /사진=한경DB

성남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 남욱 변호사. /사진=한경DB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 사업 특혜 및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남욱(48) 변호사가 석방됐다.

20일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검사)은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배임) 및 뇌물공여약속 등 혐의로 체포된 남욱 변호사를 이날 석방했다.

남욱 변호사는 지난 18일 오전 귀국 후 체포영장에 의해 우선 체포됐으나, 48시간의 체포시한 만료 전 일단 풀려났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