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히 가더라"
파란불 신호를 받고 차들이 출발하는 순간, 반대편 차선에서 모닝이 좌회전을 하며 튀어나오는 모습. / 영상=보배드림

파란불 신호를 받고 차들이 출발하는 순간, 반대편 차선에서 모닝이 좌회전을 하며 튀어나오는 모습. / 영상=보배드림

인천 중구의 한 도로에서 신호를 위반한 모닝 차량 때문에 아찔한 순간이 발생했다.

지난 13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미X 모닝 운전자를 봤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 씨는 당시 상황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을 공개하면서 "신호위반해서 좌회전하는 모닝 운전자 때문에 그랜저와 G80 운전자가 피해 볼 뻔했다"고 설명했다.

영상을 보면 직진 차로에서 파란불 신호를 받고 차들이 출발하는 순간, 반대편 차선에서 모닝이 돌연 좌회전을 하며 튀어나온다.

이에 흰색 그랜저 차량이 급정거하며 비상등을 켰고, 검은색 G80 차량은 급하게 방향을 틀면서 정차했다. 이 과정에서 두 차량은 접촉 사고가 날 뻔했다.

A 씨는 "유유히 가는 모닝의 뒷모습을 보니 욕이 저절로 나왔다"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왜 저렇게 위험한 운전을 하는지 모르겠다", "저런 건 그냥 박아야 한다", "정말 욕 나온다", "모닝 운전자 찾아내서 벌금 물려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