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처, 합격자 52명 발표]

평균 7.4대1 경쟁률....합격자 평균연령 26.3세
합격선 63.73점...작년 61.90점보다 1.83점↑
외교관 후보자 2차시험 여성합격자 65.4%...작년보다 12.1%P늘어

외교관후보자 선발을 위한 제2차시험에서 52명이 합격했다. 전체 합격자 가운데 여성은 34명(65.4%)으로 지난해 53.3%(32명)에 비해 12.1%p나 늘었다.

인사혁신처는 27일 2021년도 일반외교 분야 외교관후보자 선발을 위한 제2차시험 합격자 52명의 명단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gosi.kr)를 통해 발표했다.

지난 7월 치러진 일반외교 분야 2차시험에는 총 40명 선발에 297명이 응시해 7.4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올해 2차시험 합격선은 63.73점으로 지난해 61.90점에 비해 1.83점 올랐다. 합격자 평균점수도 67.29점으로 지난해 65.00점에 비해 2.29점 높아졌다.

합격자의 평균연령은 26.3세로 지난해와 동일하다. 연령대별 분포를 보면 25~29세가 75.0%(39명)로 가장 많았고, 20~24세 17.3%(9명), 30~34세 7.7%(4명) 순이었다. 여성 합격자는 65.4%(34명)로 지난해 53.3%(32명)에 비해 12.1%p 늘었다.

또한, 지방인재의 공직진출 확대를 위한 지방인재채용목표제 적용으로 1명이 추가 합격했다. 양성평등채용목표제 적용을 통해 추가 합격한 인원은 없다.

최종면접은 오는 10월 16일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과천분원에서 시행하며, 최종 합격자 명단은 10월 26일 발표한다.

공태윤 기자 trues@hankyung.com
외교관 후보자 2차시험 여성합격자 65.4%...작년보다 12.1%P늘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