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대구시 등 5개 유관기관과 우량기업 투자유치 및 상장 지원 협약

한국거래소(이사장 손병두)는 27일 대구시(시장 권영진), 한국예탁결제원, 대구테크노파크, 대구은행, 하이투자증권 등 5개 유관기관과 지역 우량기업 투자유치 및 상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이 체결한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한국거래소) 지역기업의 KSM 등록, 코넥스·코스닥 상장 지원 및 컨설팅 △(대구시) 지역기업 투자유치와 IPO 등에 필요한 행정·재정적 지원 △(한국예탁결제원) 증권형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투자유치 협력 등이다. 또 (대구테크노파크) 투자유치·IPO 희망 우량기업 발굴 등 △(대구은행) 기업 단계별 성장에 필요한 경영 컨설팅 등 △(하이투자증권) 투자 및 상장에 필요한 종합서비스 지원도 진행한다.

홍순욱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우량기업들의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국거래소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향후 많은 지역 소재 우량기업들이 증시 상장을 통해 성장할 수 있도록 대구시 등과 업무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