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미 CDC, 고령자·취약층 등에 부스터샷 승인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고령자와 요양시설 거주자 등 취약층에 대한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추가 접종)을 승인했다.

23일(현지시간) AP·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미 CDC는 자문기구인 예방접종자문위원회가 내린 권고를 수용해 이렇게 결정했다. 자문단은 65세 이상 고령자와 요양시설 거주자, 위험한 기저질환이 있는 50∼64세에게 부스터샷을 맞히라고 권고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