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교육청에서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전달식 가져
지역 중·고등학교 및 대학교 모범학생 195명에 최대 200만원 장학금 수여
BNK금융그룹, 미래인재 육성 'BNK행복장학금' 2억8500만원 전달

BNK금융그룹은 23일 부산광역시교육청에서 지역의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BNK행복장학금’ 2억8500만원을 전달했다.왼쪽 두번째부터 최금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김석준 부산광역시교육청 교육감.BNK금융그룹 제공.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은 23일 부산광역시교육청에서 지역의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최금식)에 ‘BNK행복장학금’ 2억8500만원을 전달했다.

BNK행복장학금’은 BNK금융의 공익재단인 BNK희망나눔재단이 지역의 우수인재 육성과 모범학생 지원을 위해 추진 중인 장학사업이다. 2007년부터 현재까지 7600여명의 학생에게 총 69억여원의 학업장려금을 지원했다.

BNK희망나눔재단은 이날 전달식에서 부산, 김해, 양산에 있는 25개 대학교와 부산광역시교육청, 지역아동센터, 아동복지협회로부터 추천받은 모범학생 185명과 카이스트(KAIST) 부설 한국과학영재학교 우수학생 10명 등 총 195명에게 1인당 최대 20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나눔재단은 지역아동센터와 아동복지시설을 통해 선정된 학생에게는 매년 학업태도와 학업성취도 등을 고려해 대학 졸업 때까지 장학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나눔재단 관계자는 “지역의 우수한 학생들이 지역과 사회에 공헌하는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다양한 교육 지원 사업을 통해 지역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적극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