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화성시에서 승용차가 도로 난간을 들이받고 추락해 탑승자 2명이 크게 다쳤다.

경기 화성서 승용차 난간 들이받고 추락…2명 부상

19일 경기 화성동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께 화성시 오산동에서 도로를 달리던 K5 승용차가 철제 난간을 들이받고 10m 아래 지하차도 진출입로 위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20대 A씨 등 2명이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승용차가 추락할 당시 진출입로를 오가는 차량이 없어 추가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