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김해시 6개사와 2천435억 투자협약

경남 김해시는 전기·전자, 자동차 부품 등 6개 기업과 2천435억원 규모 투자협약을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김해시의 올해 누적 협약 업체는 총 43곳으로 늘었다.

투자 규모는 총 7천817억원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중플랜트, 플린토, 대길티에프, 이알코리아, 동아풍력, 에이치케이투오 등 6개 기업 대표가 참석했다.

이들 업체는 총 612명을 신규 고용할 예정이다
해당 기업은 2023년까지 순차적으로 용지매입, 설비투자, 신규인력 채용 등을 이행할 예정이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이번 대규모 투자협약이 민간 일자리 창출의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