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식 의원 "고속철도 구미역 정차 청신호"

국민의힘 김영식 국회의원(구미을)은 29일 "고속철도(KTX) 구미역 정차에 청신호가 켜졌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전날 황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을 만나 대구·경북 통합신공항과 연계된 구미 사회간접자본(SOC) 현안 사업을 논의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북구미 요금소(IC)∼군위 분기점(JC) 간 고속도로 건설, 대구경북선 신공항철도 동구미역 신설, 고속철도(KTX) 구미역 정차 등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황 차관이 '북구미IC∼군위JC 간 고속도로 건설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겠으며, 신공항철도 동구미역 신설은 기획재정부와 협의해 우선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고 김 의원은 전했다.

황 차관은 KTX 구미역 정차에 대해서는 '남부내륙철도 구간인 김천 보수기지에서 김천역을 연결하는 직결선 건설을 앞당겨 KTX 구미역 정차가 조속히 실현되도록 하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KTX 구미역 정차가 실현되면 기업의 구미 국가산단 투자 급증, 유동 인구 증가 등 구미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