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5억 기부…탄자니아에 학교세워

밀알복지재단이 28일 배우 조인성(사진)의 생일을 맞아 과거 그의 고액 후원금 기부 사실을 공개했다. 밀알복지재단은 조인성이 기부한 후원금 5억원으로 2018년 탄자니아 중부 싱기다 지역에 ‘싱기다 뉴비전스쿨’을 완공해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