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안암역 근처 상수도 누수…도로 파이고 50세대 단수(종합)

27일 서울 성북구 안암역 근처에서 상수도관에 누수가 발생해 포트홀(도로 파임)이 생기고 인근 고지대 약 50세대가 단수로 불편을 겪었다.

경찰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정오께 안암역 인근 고려대병원 방면 2개 차로 중 1차로 일부가 함몰되면서 가로 1.2m, 세로 1.0m, 깊이 1.0m인 포트홀이 생겨 차량 통행이 통제됐다.

서울 안암역 근처 상수도 누수…도로 파이고 50세대 단수(종합)

이어 이 근처 안암동 5가 지하에 있는 구경 150㎜ 상수도관이 파열돼 누수가 일어나고 있음이 발견됐다.

서울시는 상수도관 긴급 복구를 진행 중이며, 이를 위해 인근 고지대 일부 지역의 약 50세대에 오후 8시부터 수돗물 공급을 일시적으로 끊었다.

시는 자정께면 복구가 완료돼 수돗물 공급을 재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서울 안암역 근처 상수도 누수…도로 파이고 50세대 단수(종합)

시는 수돗물이 끊긴 지역 주민들에게 급수차를 보내거나 병에 담긴 수돗물인 '병물아리수'를 긴급지원할 예정이다.

주민들은 다산콜센터(☎ 120)나 중부수도사업소(☎ 02-3146-2290∼2293)로 연락해 급수를 신청하면 된다.

시는 복구 완료 후 수돗물 사용 초기에 녹물이 나올 수 있으므로 적당량의 물을 흘려보낸 뒤 사용해 달라고 주민들에게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