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운전하다가 적발된 현직 소방관

현직 소방관이 술에 취해 차량을 몰다가 경찰의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경기도 모 소방서 소속 30대 A 소방사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A 소방사는 이달 20일 오후 10시 49분께 경기도 부천시 송내역 인근에서 인천시 부평구 구산동 일대까지 2㎞가량을 술에 취해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도로에서 음주 단속을 하던 경찰에 적발됐으며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223%로 확인됐다.

A 소방사는 경찰에서 "지인과 함께 술을 마셨다"고 진술했다.

부천소방서 관계자는 "경찰 조사가 끝나는 대로 자체 징계위원회를 열어 A 소방사에 대한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