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신보)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체제 본격 가동을 위해 ESG추진위원회를 신설했다고 26일 밝혔다.

ESG추진위원회는 신보의 ESG정책 관련 심의·의결 기구로, ESG 분야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외부위원 6명과 신보 임원을 비롯한 내부위원 6명 등 총 12명으로 구성됐다.

신보는 녹색금융, 사회적경제 보증, 윤리경영 등 ESG 부문 성과를 기반으로 체계적인 ESG경영을 수행하기 위해 지난 3월 전담조직인 ESG추진센터를 신설한 데 이어, 지난달에는 대내외 환경과 중장기 전략체계를 종합적으로 고려한 ESG 종합추진계획을 수립했다.

신보, ESG추진위원회 신설…ESG 종합추진계획 실행

신보의 ESG 종합추진계획 중 환경책임(E) 분야에는 탄소중립 및 녹색금융 지원을 강화하고 친환경 기업을 육성하며 친환경 업무 프로세스를 구축하는 계획이 담겼다.

또 사회적 책임(S) 분야는 사회적 가치 실현 분야에 대한 금융지원, 일자리 창출 여건 조성, 안전 중심 경영기반 구축 등을 추진하고, 지배구조(G) 분야는 고객 중심의 디지털 대전환 추진, ESG 거버넌스 확립, 클린·공정 경영시스템을 마련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