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유턴 하다 적발된 구의원…'만취 운전' 들통

서울 구로경찰서는 구로구 의회 소속 현직 구의원 A씨를 음주운전 등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A씨는 21일 오후 9시께 서울 구로구의 한 도로에서 불법 유턴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음주운전을 의심한 경찰은 현장에서 음주 측정을 진행했다.

측정 결과 A씨는 혈중알코올농도 수치가 면허 취소 수준인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불러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