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음식물 폐기물 버리던 직원 추락…1명 사망

13일 오전 3시 36분께 부산 기장군 음식물 폐기물 처리 업체에 있는 지하 저장소에서 직원 2명이 추락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사고로 의식을 잃은 50대 1명이 사망했고, 또 다른 50대 역시 크게 다친 상태다.

사고 당시 음식물 쓰레기를 버리던 직원이 해당 저장소에 빠지자 다른 직원이 구조를 하다가 함께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서 음식물 폐기물 버리던 직원 추락…1명 사망

이 음식물 저장소는 깊이가 3m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