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더위 날리는 명동 분수대

전국이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계속된 12일, 시민들이 서울 명동 분수대 옆을 지나가고 있다. 기상청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를 발효했다. 일부 중부내륙지방에선 체감온도가 35도를 넘어섰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