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공단 소백산 북부사무소는 지난 19일 다문화 신혼부부 1쌍이 제2연화봉에서 산상 결혼식을 했다고 21일 밝혔다.

[픽! 단양] 초여름의 아름다운 신부…소백산 2번째 산상결혼식

경제적인 어려움 등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신혼부부를 위한 소백산 산상 결혼식 지원은 지난 5일에 이어 두 번째다.

북부사무소는 결혼식장(제2연화봉 전망대), 공간 연출, 예복, 메이크업, 부케, 스냅사진을 지원했다.

국립공원공단은 국립공원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해 산상 결혼식 이벤트를 마련했다.

[픽! 단양] 초여름의 아름다운 신부…소백산 2번째 산상결혼식

'천상의 화원'에서 잊지 못할 백년가약을 한 신혼부부는 "올해 가정을 이루고 혼인신고를 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결혼식은 엄두도 못 냈다"며 "평생 저희 부부에게 큰 선물로 기억될 것 같다"고 북부사무소를 통해 소감을 전했다.

북부사무소는 "국립공원공단은 자연치유 소리 영상, 해설콘텐츠 영상 등 비대면 탐방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국립공원의 가치 발굴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글 = 박재천 기자, 사진 = 소백산국립공원 북부사무소 제공)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