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아파트서 불…침실에 있던 70대 숨져

전북 익산시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70대가 숨졌다.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20일 오전 1시 45분께 익산시 동산동의 한 15층짜리 아파트 3층에서 불이 나 40여 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침실에 혼자 있던 A(72)씨가 연기 등을 흡입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지체 장애를 가진 A씨는 거동이 불편해 대피하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불이 나자 화재경보기가 작동하면서 아파트 주민 50여 명이 자력으로 대피하거나 경비원 등의 도움으로 구조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거실에서 불길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