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오후 2시 8분께 대구시 중구 봉산동 한 1층짜리 상가 건물 천장과 옥상 부근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대구 도심 상가건물 불…2시간 30분만에 진화, 인명 피해 없어

불은 상가 내 인쇄소, 옷가게 등 일부를 태워 약 1천300만원(소방서 추산)의 피해를 내고 2시간 30여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인명 피해는 없었다.

건물 천장이 샌드위치 패널 구조여서 지붕을 제거하고 속불을 끄는 데 많은 시간이 소요됐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