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영상 지인과 공유한 정황 파악
해당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해당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운전석 아래 몰카를 설치해 여성 수강생들을 불법 촬영한 30대 운전 연수 강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운전 연수 중인 여성 수강생들을 불법 촬영한 혐의로 30대 남성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여성들을 상대로 차량 주행 연습을 도와주는 업체 소속으로 자신의 차 운전석 아래 카메라를 몰래 설치해 4년간 수강생들의 사진과 영상을 찍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의 차를 이용한 수강생은 수백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A씨는 여성들의 맨다리와 속옷 등을 촬영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촬영한 영상 중 일부는 지인과 공유한 정황도 파악됐다.

경찰은 A시의 집에서 압수수색한 증거들을 바탕으로 정확한 범행 기간과 피해자 등을 조사 중이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