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항진 여주시장, '크레인 전도 사고경위는 물론 지역 건설사업장 안전관리 점검' 실시

이항진 여주시장은 18일 오전 시청에서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고 "지역내 모든 건설사업장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해 시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여주시 제공



이항진 여주시장은 시청 집무실에서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고 크레인 전도 사고 경위와 앞으로의 대책은 물론 지역 내 모든 건설사업장에 대한 안전관리 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이번 온라인 기자회견은
지난 16일 오전 상거동 375-7번지 일원, 반려동물테마파크 진입도로 개설 현장에서 70톤 규모의 이동식크레인 차량이 교량 연결 작업 중 전도하는 사고가 발생해서다. 사고는 장비가 하중을 이기지 못하고 붐대가 꺾이면서 교량 앞쪽으로 쓰러져 발생했다. 커다란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이일대 교통이 지체됐다.



이 시장은 이날 "먼저 관내에서 벌어진 공사장 안전사고 발생에 대해 시장으로서 무한 책임을 통감한다"며 기자회견에서 유감을 표명했다.

이어 "이 사건은 근본적으로 건설업체들의 안전 불감증과 현장 감리감독의 안전 관리가 미흡해서 생긴 문제로 추정하고 있으며 사고 원인을 철저히 조사해 책임을 엄정하게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 시장은 "여주 관내 모든 건설 사업장에 대해 안전관리 점검을 통해 시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하며 기자회견을 마쳤다. 여주=
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