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스포츠도박 사이트 운영 수배자…부산서 교통경찰에 붙잡혀

수백억원 규모 불법 스포츠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3년째 도주 중인 수배자가 교통경찰을 보고 도주하다 검거됐다.

18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3시 40분께 부산 기장군 장안읍 용소삼거리 앞 도로에서 30대 A씨가 운전하던 승용차 1대가 교통 단속 경찰을 보고 갑자기 유턴 후 도주하기 시작했다.

경찰은 승용차를 추적, 차를 멈춰 세운 뒤 운전자 신원을 확인했다.

확인 결과 A씨는 2018년 352억원 상당 불법 스포츠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대구경찰청에 적발돼 체포영장이 발부된 주요 수배자였다.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체포한 뒤 신병을 대구경찰청에 인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