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오전 1시 55분께 충북 진천군 이월면의 한 정화조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진천 정화조 제조공장 불…8천900만원 피해

공장 2개동과 집진시설, 폐비닐 50t 등이 불에 타 8천9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현재 잔화 정리 중"이라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