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방역·경제 회복 논의…ASEM 출범 25주년 고위급 정책대화도 참석
정의용, 21∼25일 베트남·싱가포르·인도네시아 3개국 순방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오는 21∼25일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국인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를 차례로 방문한다.

17일 외교부에 따르면 정 장관은 베트남에 이어 24일 싱가포르, 25일 인도네시아를 잇따라 방문한 뒤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 순방은 지난 2월 취임한 정 장관의 아세안 국가들과의 첫 대면 외교다.

정 장관은 각국 외교장관과 양자 회담을 하고 총리 또는 대통령, 국가주석 등 고위 인사들과도 면담할 예정이다.

그는 베트남 하노이 방문을 계기로 22일 열릴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출범 25주년 기념 고위급 정책대화에도 참석한다.

외교부는 "정 장관은 이번 방문을 통해 동남아 주요 3개국과 보건·방역·경제 회복·주요 지역 현안 등 분야에서의 협력 강화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