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 지원하는 '수도권 제1호 꿈지원단'으로 위촉

백군기(사진 가운데) 용인시장은 17일 굿네이버스로부터 저소득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수도권 제1호 '꿈 지원단'으로 위촉됐다.용인시 제공




경기 용인시는 백군기 시장이 저소득 가정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수도권 제1꿈 지원단으로 위촉됐다고 17일 발표했다. 위촉식은 시청 회의실에서 진행됐다.

꿈 지원단은 ()굿네이버스가 저소득 가정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올해 처음 운영을 시작한 사업이다. 꿈 지원단은 아이들에게 멘토링 및 직업소개, 체험활동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백 시장은 이날 굿네이버스 경기동남부지부에서 선정하는 서울·경기·인천 지역의 제1호 꿈 지원단으로 위촉됐으며, 아이들이 꿈을 찾고 이뤄나갈 수 있도록 아동친화정책을 펼치고 굿네이버스 경기동남부지부와 지속적으로 협조해 나갈 계획이다.

위촉식에 참석한 김성찬 굿네이버스 지부장은 취약계층 아이들의 경우 더욱 많은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앞으로도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위해 많은 정책을 펼쳐달라고 말했다.

백 시장은 용인시는 유엔에서 인정하는 아동친화도시로 아이들의 권리를 우선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아이들이 미래를 소망하고 꿈꿀 수 있는 용인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굿네이버스 경기동남부지부는 백 시장을 시작으로 총 40인의 꿈 지원단을 위촉해 운영할 예정이다. 용인=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