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가 화장실서 여성들 불법촬영한 10대…경찰 수사

서울 양천경찰서는 상가 건물 화장실에서 상습적으로 여성들을 불법 촬영한 10대 남학생 A군을 성폭력 처벌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A군은 지난 5월부터 약 한 달 동안 목동 학원가 건물 화장실을 이용하는 여성들을 휴대전화를 이용해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A군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추가 범행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A군의 휴대폰을 조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