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싸게 팔아요"…중고거래 사기로 수억 빼돌린 20대

서울 관악경찰서는 중고거래 사이트에 전자기기를 싸게 판매한다는 허위 글을 올려 수억 원의 금품을 챙긴 혐의(사기)로 20대 남성 A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애플사 태블릿 PC 등 인기 전자기기를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판다는 게시물을 올린 뒤 "해외직구로 물건을 가져오기에 정품이 맞다"며 구매자들을 현혹해 물건값만 빼돌린 혐의를 받는다.

A씨에게 사기를 당한 피해자들은 주로 10∼20대 젊은 청년들로, 전국적으로 피해자가 466명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A씨가 부당하게 챙긴 금액은 약 3억 2천만 원이었다.

A씨는 피해금 대부분을 고급 스포츠카를 빌리거나 유흥하는 데 탕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