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SKT·ADT캡스·행복커넥트와 '119 안심콜' 업무협약
'인공지능 돌봄' 활용해 사회취약계층 응급서비스 더 빨라진다

소방청은 독거노인 등 사회취약계층의 응급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SK텔레콤·ADT캡스·행복커넥트와 14일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민간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회취약계층이 소방청의 '119 안심콜' 서비스에 가입하도록 안내와 등록을 지원하게 된다.

또 소방청은 민간 인공지능 돌봄서비스의 긴급 SOS 호출 기능을 시·도 소방본부와 공유해 민·관 긴급출동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긴급 SOS 호출 기능은 "살려줘", "긴급상황" 등 사용자 음성을 감지해 돌봄서비스 운영센터와 ADT 캡스 야간 근무자 등에게 긴급상황을 알려주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119 안심콜은 '119 안전신고센터'(http://119.go.kr)를 통해 개인정보, 병력, 복용 약물, 보호자 연락처 등을 등록해두는 시스템이다.

등록 후 응급 상황이 생겨 119에 신고가 접수될 경우 현장 출동 대원에게 미리 입력해둔 개인정보가 전달돼 맞춤형 응급처치를 제공할 수 있다.

소방청에 따르면 현재까지 119 안심콜에는 약 57만 명이 등록돼있으며, 지난해 안심콜 긴급신고 건수는 31만여 건에 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