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숙한 교통문화 정착 기원하며 참여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교통안전 춤춤 챌린지' 동참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사진)은 14일 부산 문현동 본사에서 사람 중심의 선진교통문화운동 확산을 위한 ‘교통안전 춤춤 챌린지’에 동참했다.

‘교통안전 춤춤 챌린지’는 지난 4월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안전속도 5030 실천 선포식’에서 시작된 생활 속 교통안전 실천 캠페인이다. 챌린지 음악에 맞춰 춤을 추거나 피켓 등으로 동참하고 SNS를 통해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부산지방경찰청 진정무 청장의 지목을 받은 김지완 회장은 본사 로비에서 성숙한 교통문화의 정착을 기원하며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이라는 문구의 피켓으로 챌린지에 참여했다.

김지완 회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안감찬 부산은행 은행장, 이두호 BNK캐피탈 대표이사, 성명환 BNK저축은행 대표이사를 추천했다. 김 회장은 “이번 챌린지 참여가 교통안전문화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높이는데 작게나마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BNK금융그룹은 전 임직원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캠페인, 착한운전 마일리지 가입, 안전속도 5030 캠페인 등에 동참하며 선진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생활 속 실천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