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4일부터 세무 전용 챗봇 '이지' 운영

서울시는 세무 전용 인공지능(AI) 챗봇 '이지'(IZY)의 정식 운영을 14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시금고 은행(1금고)인 신한은행과 함께 이지를 개발해 작년 11월부터 시범운영해 왔다.

이지는 재산세, 자동차세 등 각종 세금과 관련된 상담부터 조회와 납부까지 한 번에 처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챗봇이다.

문자나 음성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24시간 연중무휴로 서비스된다.

이지를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으로 '서울시 이택스'(etax.seoul.go.kr)에 접속하거나 모바일 앱(STAX)에서 메인화면에 있는 '챗봇상담'을 터치하면 된다.

다만 음성인식기능은 모바일 앱 STAX로만 쓸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