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가탄신일 낮 30도 이상 더위…중서부 오전 미세먼지

석가탄신일이자 수요일인 19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아침에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차량 운행 시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하여 추돌사고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낮 최고기온은 23∼30도로 예보됐다.

낮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30도 내외로 오르며 덥겠고,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건강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인천·경기 남부·충북·충남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m,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1.5m, 서해 0.5∼1m, 남해 0.5∼1.5m로 예상된다.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