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 한강공원에서 만취 20대 男 강물에 빠져
경찰과 시민이 함께 구조해…아버지에 인계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한강 도로변 풍경 (기사와 무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한강 도로변 풍경 (기사와 무관)

서울 송파구 잠실한강공원에서 만취한 상태에서 구토하다 물에 빠진 20대 남성이 구조됐다.

18일 서울 송파경찰서는 전날 오후 11시 20분쯤 잠실한강공원 인근 강물에 빠진 대학생 A 씨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A 씨는 동네 친구 3명과 함께 술을 마시고 만취해 구토를 하던 중 강물에 빠졌다. 이를 목격한 한 시민이 112에 신고했다.

출동한 경찰과 시민이 함께 A 씨를 물 밖으로 끌어 올려 구조했으며 A씨의 상태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로 전해졌다. A 씨는 아버지로부터 실종 신고가 접수돼있던 상태로 경찰은 A 씨를 아버지에게 인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