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유족들에 진심으로 죄송…5·18정신 잇겠다"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18일 5·18 희생자 유족을 향해 "사죄의 말씀을 다시 한번 올린다"고 말했다.

김 대표 대행은 이날 광주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1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한 뒤 기자들을 만나 "공식행사에 우리 국민의힘을 대표해서 온 자리여서 감회가 더 남다르다"며 "희생당하고 아픔 당하고 계신 많은 유족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희생당하신 분들, 부상하신 분들 모두 대한민국의 민주화 과정에서 큰 희생을 통해 오늘의 민주화를 이끌어낸 주역들이라 생각한다"며 "그분들의 정신을 잘 이어가면서 통합과 상생으로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더 발전시킬 수 있는 원동력으로 삼는 게 그분들의 뜻을 잘 받드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김 대표 대행은 지난 7일 원내대표 당선 후 첫 지방 일정으로 광주 5·18 민주묘지를 참배한 바 있다.

그는 오전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광주에서 주먹밥 조찬을 한 것과 관련해서는 "사실 밥을 먹고 왔는데, 주먹밥이 가진 역사에 대한 의미를 담아서 같이 식사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