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이세희, KBS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주연

KBS 2TV는 배우 지현우와 이세희가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의 주연으로 낙점됐다고 14일 밝혔다.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두 남녀의 사랑을 그린다.

지현우는 아내와 사별하고 세 아이를 홀로 기르는 이영국을, 이세희는 밝고 당찬 성격의 입주가정교사 박단단을 연기한다.

'하나뿐인 내편'의 김사경 작가와 '비밀의 남자'의 신창석 PD가 의기투합한 이 작품은 '오케이 광자매' 후속으로 방영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