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라인 매장에는 증강현실 포토존
"모바일로 360도 둘러보고 쇼핑까지"…현대百 'VR 판교랜드'

현대백화점은 오는 14~30일 휴대전화를 통해 360도로 매장을 둘러볼 수 있는 가상현실(VR) 백화점인 'VR 판교랜드'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VR 판교랜드에서 현대백화점 판교점 지하 1층~지상 10층에 있는 총 50여 곳을 살펴볼 수 있다.

패션 브랜드 발망, 오프화이트, 알렉산더맥퀸 등 매장 14곳은 'VR 쇼룸' 기능을 통해 실제 진열 상품을 구경하고 온라인몰인 더현대닷컴에서 구매할 수 있다.

매장 직원과 카카오톡 상담도 가능하다.

실시간 백화점 행사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오프라인 매장에서 쓸 수 있는 할인 및 경품 쿠폰도 받을 수 있다.

이 서비스는 현대백화점 애플리케이션(앱)과 더현대닷컴 앱, 현대백화점 판교점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등을 통해 접속하면 된다.

판교점은 오프라인 매장에 증강현실(AR) 기술을 도입한 포토존도 선보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