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인천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인천시-인하대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 참여 업무협약’ 모습. 인하대

10일 인천시청 대접견실에서 열린 ‘인천시-인하대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 참여 업무협약’ 모습. 인하대

인하대는 인천시와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 참여를 위한 업무협약에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인하대는 대학 최초로 인천시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에 참여해 1회용품, 자원낭비, 음식물쓰레기 없는 ‘3무 친환경 자원순환 캠퍼스’ 조성에 동참하기로 했다.

이 대학은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의 생활화를 위해 대학구성원을 대상으로 교육 및 홍보에 나선다.

시는 2월부터 친환경 자원순환 청사 조성을 비롯해 학생 및 일반인 대상 친환경 자원순환 교육 등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쓰레기 감량 시책 확산을 추진하고 있다.

조명우 인하대 총장은 “교내 일회용품 사용은 줄이고 자원 재활용을 늘려 친환경 캠퍼스로 도약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