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들과 방송 중 도 넘은 발언
'유관순 열사 모욕' 논란 일자 사과
"독립운동 역사적 의미 공부하지 못해"
BJ봉준, 유관순 열사 모욕 논란에 사과 /사진=유튜브

BJ봉준, 유관순 열사 모욕 논란에 사과 /사진=유튜브

BJ 봉준이 아프리카TV 생방송 중 유관순 열사를 모욕하는 발언을 했다는 논란이 일자 사과했다.

아프리카TV BJ 겸 유튜버인 BJ 봉준은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사과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그는 "동료 BJ들과 방송을 진행하는 도중 대한민국 독립 운동에 앞장섰던 고 유관순 열사에 대한 잘못된 언급과 행동을 했다. 먼저 금일 방송을 통해 불쾌감을 느끼셨을 모든 분들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금일 방송에서 유관순 열사에 대한 비하나 모욕을 느낄 수 있는 언행을 했음에도 그 심각성을 바로 인지하지 못한 것은 제가 그동안 대한민국 독립에 힘쓰셨던 독립운동가 분들에 대한 존경과 존중심이 부족했고, 대한민국 독립운동이 가지는 엄중한 역사적 의미에 대해 제대로 공부하지 못한 부분에서 나온 제 잘못"이라며 거듭 사과했다.

BJ 봉준은 "방송을 진행하면서 내 말과 행동이 경솔했고 잘못된 부분에 대한 쓴소리와 비판을 아끼지 않아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드린다. 앞으로는 조금 더 성숙하고 신중히 행동하겠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BJ봉준, 유관순 열사 모욕 논란에 사과 /사진=유튜브

BJ봉준, 유관순 열사 모욕 논란에 사과 /사진=유튜브

앞서 BJ 봉준은 이날 새벽 BJ 오메킴과 함께 술먹방을 진행하던 중 성인용품과 관련된 이야기가 나오자 두 손을 위로 올리며 "만세! 대한독립만세!"라고 외쳤다. 이에 BJ 오메킴은 "2021년 유관순이네"라며 웃음을 터트렸고, BJ 봉준은 "2021년 유관순이다"고 거들며 웃음을 터트렸다.

이를 두고 유관순 열사를 비하했다는 네티즌들의 지적이 거세지자 결국 BJ 봉준은 사과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