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불법체류자, 갤럭시 훔쳤다가 덜미…출입국사무소 인계

전북 정읍경찰서는 타인의 휴대전화를 훔친 혐의(절도)로 러시아 국적 불법체류자 40대 A씨를 검거했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일 오후 5시께 정읍의 한 은행 현금자동입출금기(ATM) 위에 올려진 120만원 상당 갤럭시 휴대전화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의 신고로 수사에 나선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A씨를 검거했다.

한국말이 서툰 A씨는 본인이 사용하기 위해 휴대전화를 훔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불법 체류자 신분이라서 곧바로 A씨를 출입국사무소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