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벌룬' 수백개 흡입하고 난동부린 20대 입건

서울 강북경찰서는 환각 작용을 일으키는 아산화질소인 일명 '해피벌룬'을 흡입한 혐의(화학물질관리법 위반)로 20대 A씨를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인터넷을 통해 아산화질소가 든 휘핑크림 캡슐 수백개를 사들인 뒤 풍선 등을 사용해 강북구 미아동에 있는 자신의 주거지에서 흡입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아산화질소를 흡입한 이후 환각 상태에서 난동을 부리며 큰 소리를 내 인근 주민들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A씨를 체포했으며 조사 이후 석방해 현재 불구속 상태에서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