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상반기 공공데이터 일경험 수련생 4천800명 모집

행정안전부는 공공데이터 역량교육과 현장실무 경험기회를 제공하는 '공공데이터 일경험 수련과정'에 참여할 상반기 수련생 4천800명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청년들이 데이터 분야 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과정으로 사전교육인 '데이터 기본역량교육'과 '현장수련'으로 구성된다.

데이터 기본역량교육은 데이터 기초개념부터 데이터 처리·분석 실습, 공공데이터 개방과 품질진단 이론과 실습 등으로 6∼7월에 3∼4주간 이뤄진다.

7∼12월에 진행되는 현장 수련은 공공데이터 보유기관이나 데이터 전문기업 등에서 한국판 뉴딜 사업 중 하나인 '공공데이터 개방 및 품질개선 가속화' 사업에 약 5개월간 직접 참여하는 것이다.

주 5일, 하루 8시간 근무하며 매월 약 183만원의 수련지원금이 지급된다.

현장수련과 동시에 데이터 활용 프로젝트 수행, 멘토링, 공모전 등도 진행되며 비전공자 과정도 별도로 제공한다.

데이터 분야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은 수련 종료 후 2주간 전문교육에도 참여할 수 있다.

수료자에게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장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되며, 전문교육을 이수하면 국가직무능력표준(NCS) 코드가 부여된 교육이수증이 추가로 발급된다.

모집대상은 만 19∼34세 청년으로 학력과 전공 등 자격 제한 없이 블라인드 방식으로 선발한다.

원서는 5월 6∼14일 공공데이터 일경험 수련 홈페이지(www.opendata2021.kr)에서 접수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