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경찰청은 부하 여직원에게 잦은 등산을 강요한 김해지역 한 경찰서 A 간부에 대해 감찰에 들어갔다고 28일 밝혔다.

함께 등산했던 부하 중 한 명이 최근 경찰직장협의회에 '등산 갑질'을 신고했고, 경남경찰청 감찰계는 현재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등산 강요 여부, 등산 횟수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A 간부는 현재 다른 부서로 대기발령이 난 상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