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사회적 가치 실현 일환"

BNK경남은행은 23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남지사, 경상남도장애인체육회와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계약을 했다.

BNK경남은행은 일자리 나눔과 장애인들의 사회적 참여 확대를 위해 경남장애인체육회가 추천한 카누 황승오 선수와 론볼 종목 권명진 선수를 고용했다.

이번 계약으로 두 선수는 BNK경남은행으로부터 급여를 받으며 안정적인 환경에서 훈련에 매진할 수 있게 됐다.

신태수 BNK경남은행 상무는 "사회적 가치 실현의 일환으로 지역 내 장애인 체육선수 2명을 특별히 고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BNK경남은행은 지난해 8월에도 장애인 체육선수 2명(육상)을 고용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