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실화탐사대' 의혹 제기 예비역 중사, 경찰 내사 착수

최근 한 방송에서 성범죄 의혹과 불법 대부업 의혹이 제기된 특전사 출신 예비역 중사 사건에 대해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부산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MBC 실화탐사대가 제기한 예비역 중사 사건과 관련해 내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지난 17일 실화탐사대는 해당 중사가 결혼한 사실을 숨기고 사귀던 여성의 신체 사진을 유포했다는 의혹을 폭로했다.

불법도박 사이트 운영과 불법 대부업 의혹도 제기했다.

이 프로그램은 해당 중사의 실명을 언급하지 않았다.

하지만 최근 방송과 많은 언론에서는 해당 중사가 최근 인기리에 방영되던 모 채널 예능프로그램 출연자 A 예비역 중사라고 밝히고 있다.

A 중사는 실화탐사대 방송 전인 지난 13일 이 프로그램에서 돌연 하차했다.

A 중사는 실화탐사대 방송 이후 본인 인스타그램이 "미친개에게는 몽둥이가 약이다"라며 "모든 진실을 유튜브 영상을 통해 밝히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