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자연과학교육원은 이달부터 11월까지 '찾아가는 과학·수학·환경체험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충북교육청 '찾아가는 과학·수학·환경체험교실' 운영

이 교실은 소규모 초·중학교, 행복교육지구 지역연계 돌봄사업 관련 청소년 카페, 마을 돌봄학교 등을 대상으로 과학 공작, 기후위기 대응교육, 기초학습 체험 등 학생들의 수준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수학체험교실은 문제풀이식 수학교육에서 벗어나 냄비 받침 만들기, 대칭을 이용한 컵만들기 등 재미있게 수학을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자연과학교육원 관계자는 "소규모 학교 학생들을 위해 즐기고 체험하며 공부를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