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구치감 화장실 완전 밀폐형으로 개선

대검찰청은 체포자와 수감자 등의 인권보호를 위해 구치감 내 화장실을 완전 밀폐형으로 개선한다고 16일 밝혔다.

구치감은 검찰 조사를 위한 체포자와 수감자 대기장소다.

대검이 전국 검찰청 59곳의 구치감 운영 실태 등을 점검한 결과, 23개청 구치감의 화장실이 일부 개방형 구조였다.

또 29개청 구치감 화장실은 밀폐형이지만 화장실 창이나 출입문의 불투명 가림시설 높이가 기준보다 낮았다.

대검은 구치감 화장실을 완전 밀폐형으로 바꾸고, 가림시설 높이도 기준에 맞게 정비하도록 시설 표준안을 만들어 전국 검찰청에 내려보내는 등 개선을 지시했다.

대검은 "일선 검찰청 인권보호업무 이행실태 점검을 통해 시설 표준안 준수 여부 등을 지속해서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검찰, 구치감 화장실 완전 밀폐형으로 개선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